사람의 감정에 대하여 (청소년 큐레이터)

오늘의 큐레이션은 조금 특별합니다. 청소년이 직접 신청하고 작성한 북틴넷의 열네번째 청소년 큐레이션을 소개합니다!사람의 감정은 복잡하고 알 수 없지만 살아가는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청소년기가 되면 느끼는 감정들이 더욱 복잡해진다고 합니다. 기쁘면서도 부끄럽고 화가 나면서도 미안하고, 이런 알 수 없는 감정들을 담고 있는 3권의 책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아몬드』 손원평 지음│창비│2017년│264쪽 제10회 창비청소년문학상을 수상한…
Read More

그림도 읽는 소설, 그래픽 노블

만화를 생각하고 읽으면 재미없을 수 있어요. 그런데요 조금만 익숙해지면 아주 매력적인 장르에요. 글을 읽다보면 그림으로 표현되었으면 좋겠다 싶을 장면들이 있잖아요. 예쁘고 아름다움을 느끼기보다는 책을 통해 다양한 방면으로의 자극과 한껏 성숙해진 느낌을 받고 싶은 친구들이라면 추천해드립니다. 『아가미』 구병모 지음|이경하 그림|위즈덤하우스|2018년|220쪽 원작의 줄거리를 듣고 읽고 싶은 생각이 없었거든요. 그런데 이 책은 그림…
Read More

그래! 힘을 내보자!

세상 어디에선가는 하루를 견디며 살아가는 아이들이 있습니다. 어쩌면 우리도 그렇죠. 나의 아픔이, 여기서 소개하고 있는 아이들의 아픔과는 비교할 수 없이 작은 것일지는 몰라도 아프지 않은 것은 아닙니다. 이 책을 읽고 아픔을 견디는, 이겨내는 비법을 전수받아보세요! 『브레드위너 - 첫 번째 이야기 카불시장의 남장 소녀들』 데보라 엘리스 지음|권혁정 옮김|나무처럼|2017년|184쪽 제목에서 알 수 있듯…
Read More

전쟁의 아픔과 슬픔

6월 25일은 한국전쟁을 떠올리는 날이다. 1950년, 남과 북이 서로 총을 겨누었던 한국전쟁으로 많은 이들이 죽었다. 그리고 우리는 여전히 남과 북이 분단된 채로 지내고 있다. 나는 한국전쟁을 직접 경험한 세대는 아니다. 그래서 한국전쟁의 아픔이나 슬픔을 책, 영화, 드라마 등으로 어렴풋이 느낄 뿐이다. 지금 10대 청소년에게 한국전쟁은 더욱더 먼 이야기일 것이다. 그래도…
Read More

밀리터리 덕후가 추천하는 전쟁사 책들

최근 많이 줄어들기는 했지만 인류의 역사는 곧 전쟁의 역사라고 할 수 있습니다. 70여년 전 같은 민족끼리 총을 겨누고 전쟁을 치렀으며, 현재도 남북한이 분단된 우리에게도 남의 일은 아니죠. 위험하기 때문에 반드시 알아야 할 전쟁에 관련된 책들을 소개해드립니다. 『조선전쟁 생중계』 정명섭, 신효승, 이노우에 히로미, 최민석 지음|김원철 그림|북하우스|2011년|352쪽 조선시대 벌어진 주요한 전쟁을 스포츠처럼…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