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어디로 갈까? – 테마 국내여행기

  독서동아리 친구들이 방학을 앞두고 휴가 계획에 대해 이야기 나눴어요. 여행 계획을 세워보려고 했는데 다른 지역에 대해 잘 몰라서 어려웠어요. 우리나라 테마 여행기를 모아봤어요. 축구, 계절마다 피는 꽃, 지역 축제, 맛집을 테마로 전국을 누빈 이야기를 읽어보세요. 친구들은 어떤 주제로 여행을 하고 돌아올지 기대되네요. 『축구 더하기 여행 - K리그 1편』 정수은…
Read More

외국에서 일하고 여행하기 – 워킹홀리데이

  독서동아리 친구들과 이야기하다보면 외국에서 살고 싶다는 친구들이 있는데, ‘워킹홀리데이’에 대해서는 잘 모르기도 하더라고요. ‘워홀’이라고도 많이 칭하는 이 제도를 통해 청년들은 해외에서 여행과 취업 활동을 할 수 있어요. 이민이나 유학과는 조금 다르죠. 우리나라는 현재 스무 개가 넘는 국가와 협정을 맺고 있다고 하네요(출처 : 워킹홀리데이인포센터-외교부 https://whic.mofa.go.kr/). 세계 각국에서 모인 사람들과 함께…
Read More

풍요로운 언어생활 – 지역어, 사투리, 방언

  옛날에는 산맥이나 강줄기를 사이에 두고 교류가 쉽지 않았어요. 생활권이 구분되면서 고유한 문화가 생겨났지요. 먼 곳의 친척을 방문하거나 여행을 가지 않고는 다른 지역의 문화와 언어를 접할 기회도 별로 없었겠지요. 지금은 교통은 물론, 개인 미디어도 다양하게 발전하면서 다른 문화를 접하는 일이 낯설지 않아요. 외국인이 아니더라도 다른 지역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만나 대화를…
Read More

“나 불편하고 속상했어” – 건강한 관계 맺기

  도로에 다니는 차들은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거리’를 지켜야 해요. 앞뒤로 달리는 차들의 간격이 너무 가까우면, 돌발상황이 일어났을 때 피하기가 어렵거든요. ‘안전거리’를 지키면 연쇄추돌의 위험성을 줄일 수 있지요. 산속의 나무들도 멀리서 볼 때는 빽빽하게 심겨진 듯 하지만, 서로의 영역을 지키며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고 있답니다. (안도현 시인의 <간격>이라는 시도 읽어 보세요)…
Read More

“연애하고 싶어요!”

  도서관에 오는 친구들이 제일 보고 싶어 하는 책은 무엇일까요? 정확하게 통계를 내본 적은 없지만 자주 듣는 요청 중 하나는 “연애 이야기”예요. 말랑말랑 몽글몽글 사랑스러운 이야기도 있고, 눈물이 글썽이거나 심장이 콕콕 아려오는 이야기도 있지요. 스트레스 잔뜩 받고 긴장되는 관계 속에서 마음껏 느슨해질 수도 있고 설레기도 하는 누군가를 꿈꾸는 사람이라면, 이…
Read More

마음을 위한 내비게이션 #심리학

  어디로 가는 개미를 본 적 있어? 단 한 번에 길을 찾는 법이 없어 수없이 부딪히며 기어가는 먹일 찾기 위해 며칠이고 방황하는 (You know) 쓸모 있어 이 좌절도 난 믿어 우린 바로 가고 있어 언젠가 우리가 찾게 되면 분명 한 번에 집으로 와 개미처럼 아직은 어려운 걸 이 길이 맞는지…
Read More

전라남도 여수 ‘이순신도서관’에서 만난 책들

  여수 여행을 다녀왔어요. 여수에 살고 있는 북틴넷 친구들도 있겠지요? 아름다운 바다와 멋진 야경, 다양한 문화공간, 걷기 좋은 둘레길, 맛있는 음식들 덕분에 즐겁게 시간을 보냈답니다. 이순신 장군의 자취를 좇다가 ‘여수시립이순신도서관’에도 방문했어요. 평일 낮에도 이용자들로 가득찬 도서관의 모습이 반가웠어요. 도서관 1층에는 『난중일기』 등의 사료를 바탕으로 이순신 장군 라키비움이 조성되어 있는데, 조선…
Read More

경찰 에세이 – 모두의 안녕을 위하여

  최근에 경찰 소설 시리즈를 재미있게 읽었어요. 영화나 드라마와 마찬가지로 허구의 인물이지만 소설 속 인물과 상황이 현실적으로 그려져서 더욱 공감되었어요. 소설을 읽고 나서는 ‘진짜 경찰 이야기’가 궁금해졌어요. 찾아보니 경찰분들이 직접 쓴 에세이들이 꽤 많았어요. 경찰을 꿈꾸거나, 다양한 직업에 대해 알고 싶은 친구들을 위해 소개합니다. 사건 사고에 대한 묘사 등을 유의하여…
Read More

좌충우돌 중1 독서동아리 <뽀로로>와 <북카페>의 추천 책

  3학년 독서동아리 선배들이 즐겁게 대화하는 모습을 곁에서 보던 1학년 친구들. 여름방학 무렵에 직접 독서동아리 활동을 시작했어요. B, J, S의 <뽀로로>와 T, M, Y의 <북카페>. 출발은 다소 늦었지만 한 학기 동안 꾸준히 알차게 활동했어요. 다들 책을 즐겨 읽는 편이 아니었는데, 선배들이 독서모임을 너무 신나게 하는 모습에 호기심을 가지고 시작했대요. 시간이…
Read More

비문학책을 좋아하는 중3 독서동아리 <별헤는밤>의 추천 책

  M, W, D, J는 독서동아리 활동 전에는 절친한 사이가 아니었어요. 중학교 2학년 때, 시간이 맞아 독서동아리를 같이 하게 되었죠. 처음에는 책을 읽고 대화 준비를 해오는 일을 무척이나 어색해했고, 소설책만 읽으려고 했어요. 하지만 도서관 서가에서 비문학 책을 한 두 권 꺼내 읽더니 대화가 훨씬 재밌다고 즐거워하더라고요. 모임이 거듭될수록 서로의 몰랐던…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