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사람이 아픈 시간

가족이 큰 병에 걸리면 세상에 어두운 그늘이 드리워지는 것 같아요. 즐거운 일도 없고, 맛있는 음식을 먹고 친구와 대화를 나눠도 큰 바위가 마음을 누르고 있는 것처럼 근심 가득입니다. 그럴 때 가족이나 가까운 사람이 아팠던 경험을 담은 책을 읽어보면 어떨까요? 비슷한 아픔을 겪는 이의 이야기에 위로를 받을 수도 있고요. 힘든 시간을 어떻게…
Read More

우리 할머니, 할아버지 – 이야기 속 할머니와 할아버지의 모습 엿보기

어린 시절 외가에 놀러 갔던 기억이 날 때가 있다. 외할아버지와 외할머니께서는 도시에서 온 손자인 나를 무척 반겨주셨다. 이제는 두 분 모두 돌아가셔서 그 따뜻한 눈빛을 볼 수 없다. 그러나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께서 내 아들을 대할 때마다 그 따뜻한 시선을 느낀다. 할머니, 할아버지와 추억이 있다는 것은 살아가면서 참 소중하다는 생각이 든다.…
Read More

삶과 죽음을 생각해 볼래?

우리는 모두 태어나고, 자라고, 늙고, 병들고, 죽습니다. 아무리 큰 권력과 많은 돈을 지닌 사람도, 나와 우리 엄마도, 피해갈 수 없는 인생의 길이지요. 어떻게 하면, 우리 사회의 많은 사람들이 사람다움을 잃지 않고 살 수 있을까요? 또, 품위있는 노년 생활을 하고, 사랑하던 이들과 잘 이별할 수 있을까요? 우리에게 아직은 때 이른 생각일까요?…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