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 사랑을 시작할 때 읽는 책 – 사랑이 나를 성장시키는 에너지원이라고 생각한다면…

첫사랑, 첫키스, 첫데이트, 첫여행… ‘첫’ ‘처음’만큼 설레는 단어가 있을까요? 막 사랑에 눈뜨는 청소년이라면 더욱 그럴 테지요. 연애는 대학 가서도 늦지 않다는 충고 따윈 귓등으로도 안 들리고, 이 봄에는 짝사랑이든 운명 같은 사랑이든 시작하겠다고 마음먹었다면, 연애 가이드로 이런 책 어떨까요? 


『소년아 나를 꺼내줘』

김진나 지음│사계절│2017년│196쪽

엄마 친구 아들 ‘얼’을 우연히 본 후 시지가 61일 동안 겪는 마음의 풍랑이 처연하기까지 해요. 그 흔한 전화, 메시지도 없는 시지의 짝사랑에 가슴이 아픈 건 사랑을 겪는 소녀의 심정이 너무나 생생하고 실감나기 때문일 거예요. 한번쯤 사랑을 해본 독자라면 시시각각 변하는 시지의 마음과 행동에 ‘어쩜 나랑 똑같아’하고 감탄할 거예요. 사랑으로 겪게 될 마음의 시련을 미리 경험해보고 싶거나 지금 짝사랑 중이라면 따뜻한 위로가 될 거예요.

#한국소설 #읽기쉬움 #사계절문학상수상작 #공감백배 #짝사랑필독서 #사랑의온갖감정 #주체적인짝사랑 #소녀감성


『지도를 모으는 소녀 고래를 쫓는 소년』

왕수펀 지음│블랙홀│2018년│196쪽

열여섯 살 장칭은 1등을 한번도 놓친 적 없는 예쁘고 똑똑하지만 가족사만은 들키고 싶지 않아요. 같은 반 라오따이는 외모도 성적도 별로고 엉뚱하게 고래를 연구하는 소심한 아이예요. 절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두 아이가 서로를 위해 뭔가를 준비하고 걱정해주는 사이가 되는 데는 장칭의 지도 모으기가 한몫하지요. 사랑인줄 몰랐던 까칠한 소녀와 사랑을 고백하지 못하는 소년의 십년 사랑을 쫓다보면 두 사람이 꼭 만나기를, 그래서 첫사랑이 이루어지를 진심 응원하게 돼요. 가슴이 먹먹해서 마지막 책장을 쉽게 덮지 못할 거예요.

#대만소설 #청춘로맨스 #읽기쉬움 #까칠함 #사랑과우정 #대만최우수청소년도서 #대만판_냉정과열정사이 #십년사랑


『너의 이름은』

신카이 마코토 지음│대원씨아이│2016년│296쪽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의 감독이 직접 쓴 소설로 출간과 동시에 100만 권 넘게 팔렸대요. 대도시 도쿄에 사는 남고생 타키와 시골 여고생 미츠하. 이유도 모른 채 어느 날 서로 몸이 바뀌어요. 낯선 몸과 일상에 익숙해지자 둘은 꿈에 나타나는 몸의 주인공이 누구인지, 몸이 바뀌는 이유와 시간에 대해 추리하기 시작해요. 둘은 3년의 시차를 뚫고 만날 수 있을까요? 혜성 폭발로부터 사람들을 구할 수 있을까요? 영화보다 더 심쿵한 로맨스와 혜성 충돌 등 SF 판타지로 버무려진 이 책에 매료될 거예요.

#일본소설 #영화원작소설 #영화보다더재밌는소설 #감독이쓴소설 #체인지판타지물 #심쿵달콤로맨스 #끈매듭의비밀 #혜성충돌의비극


『어쩌면 좋아 열네 살』

정병권 지음│별숲│2018년│232쪽

중2 허벽이의 일상을 담은 일기체 청소년소설이에요. 365일 동안 일기가 하루도 빼지 않고 실려 있어요. 다문화가정, 왕따, 학교 폭력, 실업, 이주노동자 같은 논제는 이야기를 위한 양념일 뿐 별로 심각하지 않아요. 열네 살 허벽이 펼치는 엉뚱발랄하면서도 능청스러운 너스레에 키득키득 웃음이 나올 거예요. 참, 중2 남자아이의 뇌구조가 궁금한 엄마한테 건네주면 용돈이 두 배로 늘어날지 몰라요.

#한국소설 #핵공감 #재미와유머 #읽기쉬움 #두꺼워도순삭 #중2병 #365일일기 #열네살의일상 #청소년심리가궁금하다면


『첫사랑 ing』

이상권 지음│특별한 서재│2019년│200쪽

부모님의 이혼 후 시골 할머니한테 맡겨진 희채는 우연히 유리를 본 후 혼자만의 사랑을 키워요. 연극반 포스터를 그려달라는 유리의 부탁을 받은 일로 둘은 카톡과 편지를 주고받을 만큼 가까워지지만 선배를 따르는 유리 때문에 희채는 질투에 시달리고, 자신의 꿈을 찾아 베트남으로 가겠다는 엄마 때문에 유리의 일상이 흔들리기도 해요. 서로를 알아가고 서로의 고민을 나누는 과정을 통해 사랑이 더 단단해진다는 것을 알게 해주는 책이에요.

#한국소설 #읽기쉬움 #두께얇음 #첫사랑 #사랑과질투 #다문화소녀 #진로탐색 #꿈찾기

책보드레

책 읽자고 꼬드기는 사람. 안 넘어와도 미워하지 않아요

 

ㅊㅊㅊ에 실린 글의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이미지의 저작권은 창작자에게 있습니다.  

 

모든 저작물은 비상업적 목적으로 다운로드, 인쇄, 복사, 공유, 수정, 변경할 수 있지만, 반드시 출처(bookteen.net)를 밝혀야 합니다. (CC BY-NC-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