얇아서 더 끌리네

책이라는 것과 친해지려면 일단 부담이 없어야 해. 이왕이면 글자 수 적은 얇은 책이 딱이겠지? 그런데 얇다고 무조건 좋은 걸까? 응, 여기 소개하는 네 권은 책은 얇아서 부담없지만 재미있고 알찬 그런 책이야. 천천히 읽어도 십 분만에 다 읽을 수 있지만, 잔상은 오래 가는 그런 책이야.


『나에 관한 연구』

안나 회글룬드 지음|우리학교|2017년|88쪽

“누구든 학교에서는 자기를 드러내면 안 된다. 너무 못생겨도, 너무 똑똑해도, 너무 모자라도 (…) 그 어떤 것도 안 된다.” 세상에, 난 또 우리나라 이야기인 줄 알았는데 사춘기 소녀가 겪는 고민은 유럽에서도 마찬가지인가 보다. 섹스에 대해, 생리에 대해, 남자친구에 대해 열네 살 소녀의 솔직한 감정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책. 그림도 강렬하고, 중간에 들어가는 주인공 소녀가 그리는 성차별의 역사에 관한 만화가 엄청나게 재미있고, 많은 생각을 하게 한다.

#유럽소설 #17세이상추천 #페미니즘 #섹스 #생리 #남자친구 #2차성징 #소녀들을위한책 #만일남자가월경을했다면월경은가장성스러운일이었을거다


『엄마는 페미니스트』

치마만다 응고지 아디치에 지음|민음사|2017년|108쪽 

치마만다 응고지 아디치에, 이 이름을 세 번 발음해보기. 발음하기 어렵지만 재미있고, 얼굴 근육 운동하는 데 최고. 그리고 이 이름을 꼭 기억해야 해. 성차별, 페미니즘에 관한 좋은 책은 전부 다 이분이 쓰셨어. ‘아이를 페미니스트로 키우는 열다섯 가지 방법’이라는 부제가 붙어 있는데 말 그대로 나는 이 제안들을 잘 실천하고 있는 사람인지 아닌지 생각하면 돼. 페미니즘에 거부감을 갖고 있는 사람이면 꼭 보면 좋겠고, 남자 청소년들이 많이 읽으면 좋겠어. 절대 어렵지 않고 쉽고 재미있는 책.

#페미니즘 #인권 #어떻게살것인가 #소년들을위한책 #성역할은완벽한헛소리 #독서를가르칠것 #일찍부터성교육을할것 #에세이


『소년이 그랬다』

스테포 난쑤, 톰 라이코스 지음|사계절|2014년|112쪽

사실 본문은 95쪽으로 끝나는 청소년희곡. 자신들을 괴롭히던 아이한테 던진 돌멩이가 자동차 유리에 맞아 결국 운전자가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한다. 그로 인해 소년들은 한순간에 범죄자가 된다. “난 내가 누굴 죽일 수 있을 거라고는 상상도 못해 봤어요. 난 고작 열네 살이니까요.” 이름하여 ‘촉법소년’. 디지털n번방을 비롯해 청소년이 연루된 범죄가 너무 많이 일어나고 있다. 의도하든 의도하지 않았든 누군가에게 돌이킬 수 없는 상처를 주는 범죄를 일으켰다면 법의 처벌을 받지 않는다 해도 죄책감의 무게를 견딜 수 있을까?

#희곡 #청소년희곡 #청소년범죄 #일탈 #너촉법소년이야 #그게뭔데 #처벌안받는다고 #우린지금두아이의인생에대해서이야기하고있는겁니다


『청기와주유소 씨름 기담』

정세랑 지음|창비|2019년|84쪽

주유소 점장님의 사랑을 듬뿍 받는 아르바이트생은? 바로 나야 나! 그런데 것도 잠시. 주유소가 철거되고 새 건물이 들어선다 한다. 그럼 나는 어떡하라고? 점장님은 가문에 얽힌 도깨비 씻나락 까먹는 이야기를 들려주며 나의 전직 씨름 선수의 실력을 보여줄 기회를 만들어주는데… 궁금하지? 그다음 이야기? 궁금하면 펼쳐봐! 도깨비 이야기보다 훨씬 더 재미있는 흥미 진진 씨름 이야기.

#한국소설 #읽기쉬움 #소설의맛 #믿고읽는정세랑 #주유소알바 #인생뭐있어? #내기한판에걸린금수저인생







인생오탈자

각종 오자와 탈자 전문. 책으로 인생의 오류와 탈선을 배웁니다.

 

ㅊㅊㅊ에 실린 글의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이미지의 저작권은 창작자에게 있습니다.  

 

모든 저작물은 비상업적 목적으로 다운로드, 인쇄, 복사, 공유, 수정, 변경할 수 있지만, 반드시 출처(bookteen.net)를 밝혀야 합니다. (CC BY-NC-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