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을 바라보는 다섯 개의 시선 – 경계를 넘나드는 당신을 위해 2편

<경계를 넘나드는 당신을 위해> 2편입니다. 2편의 주제는 ‘학교’입니다. 이 글을 읽는 당신은 학교에 다니고 있나요? 아니면, 다니지 않고 있나요? 둘 다 좋아요. 어떤 경우든, 우리 사회의 학교를 생각해 보는 일은 의미 있는 일이니까요. 더 좋게 만들고 싶은 희망이 전제된 일이니까요. 더구나, 다섯 개의 시선으로 ‘학교’를 바라보고 나면, 당신에게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알고 있나요? 한 분야에 갇히지 않는, 여러 경계를 넘나들며 생각을 하는, 자유로운 나를, 너를, 우리를, 만나게 될지도 몰라요. 그림책, 소설, 만화, 에세이, 그리고 건축(공간), 이렇게 다섯 개의 시선으로 학교를 바라볼 준비 되었나요?


『점』

 피터 레이놀즈 지음, 김지효 옮김|문학동네|2003|32쪽

베티는 도화지에 아무 것도 그리지 못했어요. 뭘 그려야할지 몰랐거든요. 옆에 다가온 미술 선생님이 이러는 거예요. “눈보라 속에 있는 북극곰을 그렸네!” 이런 사람을 만난다면, 어떨까요? 나의 실패도 칭찬하는 사람말이에요. 뭘 해도 신날 것 같지 않나요? 자신감이 없어서 쭈볏거릴 때, 옆에서 늘 나를 칭찬하는 사람. 생각만해도 마음이 빈틈없이 든든합니다!!

#그림책 #읽기쉬움 #미술시간 #칭찬의힘 #기적같은일


『파도』

토드 스트라써 지음, 김재희 옮김|서연비람|2017|272쪽

미국의 어느 고등학교에서 실제로 있었던 일을 바탕으로 한, 소설입니다. 책장이 술술 넘어가는 책입니다. 교사가 학생들을 대상으로 ‘파도’라는 이름의 실험을 합니다. 이 실험에 참여했던 학생들은 서서히 집단의 광기에 휩싸이게 됩니다. 자신들의 비밀 결사에 함께 하지 않는 친구들을 배척하고, 폭력을 휘두르기까지 하지요. 사람이 사람을 어떻게? 왜? 차별하게 되는지, 교육이란 무엇인지, 이야깃거리가 많은 소설입니다. 한번 손에 책을 들면, 소설이 끝날 때까지 책을 내려놓을 수가 없을 걸요!

#미국소설 #교실실험 #치킨 #교육의의미 #파시즘 #저항하는힘 #집단의광기


『칼리의 프랑스 학교 이야기』

목수정 지음|생각정원|2018|420쪽

오늘 하루, 행복하게 보냈나요? 당신은 행복한 사람인가요? 이 물음에, 당신은 “그렇다.”고 답할 수 있는 사람이면 좋겠어요. 혹, 행복하지 않다면, 공부와 입시 때문은 아닌가요? 이 책은 작가가 프랑스에서 딸을 키운 이야기를 담고 있어요. 프랑스의 교육이라는 거울에 한국의 교육을 비춰본다고 생각하면, 딱 맞아요. 경쟁이 아닌 협력을, 순응이 아닌 주체적인 사고를, 자유롭고 행복한 인간으로 사는 방법을 배우려면, 한국의 학교는 어떻게 달라져야 할까요? 할 말 많겠죠??

#사회 #에세이 #프랑스교육 #한국교육 #경쟁대신연대를 #경쟁하지않을자유 #행복한삶


『연의 편지』

조현아 지음|손봄북스|2019|264쪽

 그림이 아름다운 책이어요. 이야기도 감동적이고요. 여러 이유로 마음에 상처를 가진 친구 세 명이 만나게 됩니다. 셋은 서로를 위로하고, 서로에게 힘이 되어 줍니다. 친구 덕분에, 마음이 무너지지 않고, 삶의 길에 단단하게 서게 되는 것이지요. 사람이 성장하는 데에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람에게 ‘사람’은 어떤 의미를 지닌 존재일까요? 그리고 친구란 어떤 의미일까요? 이런 질문이 마음으로 걸어들어오는 경험을 하게 될 거에요.

#만화책 #재미 #감동적인이야기 #친구 #아름다운그림 #사람에게사람의의미


『공간이 아이를 바꾼다』

김경인 지음|중앙books(중앙북스)|2014|264쪽

삭막함, 딱딱함, 차가움, 단조로움, 이런 말은 학교 공간과 어울리나요? 아니면, 따뜻함, 부드러움, 다양함, 화려함, 이런 말이 학교 공간과 어울리나요? 당신의 대답이 들리는 듯 합니다. 혹시 알고 있나요? 학교의 공간 구조가 감옥과 비슷하다는 것 말이에요. ‘사람이 공간을 만들고, 공간이 사람을 만든다.’는 말이 있지요. 이 책을 읽고나면, 사람을 위한 공간은 어떠해야 하는가, 사람을 따뜻하게 안아주고 배려하는 공간은 어떠해야 하는가, 고민이 많아질 겁니다. 친구와 책대화할 주제도 물론 많겠지요!

#공간 #건축 #학교공간 #학교는감옥과비슷? #사람을배려하는공간 #사람을바꾸는공간 #17세이상추천

로애

오늘도 덕질의 힘으로 삶을 밀고 나간다.

 

ㅊㅊㅊ에 실린 글의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이미지의 저작권은 창작자에게 있습니다.  

 

모든 저작물은 비상업적 목적으로 다운로드, 인쇄, 복사, 공유, 수정, 변경할 수 있지만, 반드시 출처(bookteen.net)를 밝혀야 합니다. (CC BY-NC-SA)